세계의 유명한 게임 개발자들 이야기

'이야기속 에피소드'에서 '멜로요우' 작성함 2016.09.04 00:30

Mario Tetris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사실 전자 비디오 게임의 역사는 꽤나 긴 편인데요. 무려 1950년대까지 거슬러 올라간답니다. 하지만 실질적으로 비디오 게임이 상업적으로 성공을 하기 시작한 건 1972년 놀런 부쉬넬의 '퐁' 때 부터였죠.


멜로요우 야근 웹툰게임 개발자들의 일상?!

비디오 게임이 지금처럼 현재와 미래의 먹거리 산업분야로 자리매김하는 데는, '퐁'의 사례에서처럼 여러 개발자들의 공이 상당히 컸는데요. 이번엔 게임사에 영향을 주었던 세계의 유명한 게임 개발자들을 소개해보려 해요.


-----------------------------------


★토막상식 : 세계 3대 게임 개발자
출처는 불분명하지만 90년 대부터 알려졌으며 통상적으로 리처드 게리엇, 피터 몰리뉴, 윌 라이트, 시드 마이어 중 3명을 꼽는답니다.



☆리처드 게리엇(Richard Garriott)

대표작 : 울티마 시리즈, 울티마 온라인

리처드 게리엇 (Richard Garriott)

리처드 게리엇은 80~90년대 울티마 시리즈로 컴퓨터 RPG게임의 기틀을 확립했었답니다. 특히, 1985년 출시된 '울티마 4:아바타의 임무'는 시리즈 전체를 통틀어서도 최고작으로 꼽히는데요. 이후, 1988년의 '울티마 5:운명의 전사들', 1990년의 '울티마 6:거짓 예언자'까지 연달아 대히트를 쳤었죠.


울티마 6 ultima 6 (1990)울티마 6

울티마 시리즈 이전에도 리처드 게리엇은 이미 고등학생 시절, 혼자서 '아칼라베스'라는 RPG게임을 만든 바 있는 천재 개발자였었답니다. 그의 천재성은 1997년 '울티마 온라인'에서 또다시 발휘되었는데요. 울티마 온라인은 지금의 MMORPG의 기반을 닦은 기념비적인 작품으로 평가받고 있죠.


울티마 온라인 ultima online 1997울티마 온라인 [flickr/ Cristian Castellari]

울티마 시리즈 전체를 단어를 꼽으라면 높은 자유도! 그래서일까요? 꽤나 질풍노도의 커리어를 가지고 있답니다.; 이례적인 엔씨소프트 합류와 2007년 1,000억원 제작비 타뷸라 라사의 대실패, 엔씨소프트와의 먹튀논란, 민간 우주여행자 등등. 최근엔 다시 게임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고 하네요.


타뷸라 라사 Tabula Rasa 2007엔씨소프트의 잊고 싶은 흑역사


피터 몰리뉴(Peter Molyneux)

대표작 : 파퓰러스, 신디게이트, 테마파크, 던전키퍼, 블랙 앤 화이트, 페이블, 갓 어스

피터 몰리뉴(Peter Molyneux)

피터 몰리뉴는 참신하고 혁신적인 게임을 내놓는 것으로 유명한 게임 제작자(게임계의 스티브잡스?!)인데요. 게이머가 전지전능한 신의 입장에서 게임 세계를 관조하는 이른바 갓 게임(God Game) 장르의 아버지이기도 하답니다.


파퓰러스 populous 1989파퓰러스

어릴 적, 개미집에 관찰에 유난히 관심이 많았던 피터 몰리뉴는 1989년 발매된 '파퓰러스'를 통해서 개미들의 신에서, 게임 속 신이 되고자 했었는데요. 파퓰러스는 실시간 전략시뮬레이션 장르의 기초를 닦은 작품으로 평가받고 있어요.


던전키퍼 Dungeon Keeper 1997[mobygames.com]

1994년 '테마파크'는 타이쿤 류 게임, 1997년 '던전키퍼'는 권악징선(勸惡懲善) 류 게임의 각각 시초가 된 걸출한 작품인데요. 특히, 2001년 '블랙 앤 화이트'는 그의 갓 게임의 장르의 정점을 찍은 작품이죠. 2004년 '페이블' 시리즈 이후, 그 명성이 조금 퇴색한 감이 있지만 그의 업적들은 두고두고 회자할 만하지 않나 싶어요.


Black & White (2001) (Alla talar svenska!)


윌 라이트(Will Wright)

대표작 : 심시티 시리즈, 심즈 시리즈, 스포어

윌 라이트(Will Wright)

윌 라이트는 이 세상 모든 심(Sim)들의 아버지로, 1989년 도시 건설게임 '심시티'를 통해, 건설&경영 시뮬레이션 게임장르를 만들어냈답니다. 2000년엔 최초의 생활 시뮬레이션 게임 '심즈'를 탄생시키기도 했죠.


반겔링만의 습격 Raid on bungeling bay반겔링만의 습격

윌 라이트는 본래 프라모델 등 모형세계를 만드는 것을 좋아했다고 하는데요. 컴퓨터를 접한 이후 그의 이상은 가상의 세계를 구현하는 것으로 보다 확장되었답니다. 1984년 '반겔링만의 습격'이라는 첫 작품을 개발하던 도중 헬기에서 바라본 지상의 장난감 같은 모습에서 심시티의 모티브를 얻었다고 해요.


심시티 Simcity 1989최초의 심시티 [oldfreegames.net]

심시티는 당시에 너무나 혁신적인 시스템으로, 출시 전 성공 여부에 대해 업계에서 대체로 회의적이었다고 해요. 결과는 아시다시피 대성공! 교육용으로도 많이 활용되며 게임에 대한 시각 자체를 탈바꿈시켰죠. 이후, 인간 본연의 생활을 즐기는 아이디어를 실현시킨 심즈는 무려 1억만 장 이상 팔렸답니다.


심즈 The Sims 2000세상에서 가장 많이 팔린 게임 중 하나 '심즈'


시드 마이어(Sid Meier)

대표작 : 문명 시리즈, 레일로드 타이쿤

시드 마이어(Sid Meier)

시드 마이어는 90년대부터 불려진 이른바 세계 3대 게임 개발자 중에서도 여전히 막강한 이름값을 하고 있는데요. 바로, "타임머신, 악마의 게임, 문명하셨습니다."로 유명한 '문명'의 아버지랍니다. 최초의 문명은 1991년 출시되었었죠.


문명 1 Civilization 1 (1991)문명 1

문명은 시드 마이어가 즐겼던 보드게임 '모노폴리'(브루마블의 원조격)와 건설&경영 시뮬레이션의 선구자 '심시티'의 영향을 받아 탄생하게 된 게임인데요. 그래서일까요? 심시티의 윌 라이트와 시드 마이어는 상호 존중을 넘어 함께 프로젝트를 진행한 적도 있답니다.


문명 3 Civilization 3문명 3 [small-games.info]

문명 외에도 1990년 '레일로드 타이쿤'으로 타이쿤 장르의 대중화를 이끌어내기도 했던 시드 마이어는, 공식적인 상을 가장 많이 수상한 게임 개발자로도 유명한데요. 어느덧 원로 개발자가 되었지만 여전히 현역으로서 열정적으로 개발 현장에서 뛰고 입답니다.


레일로드 타이쿤 Railroad Tycoon 1990레일로드 타이쿤 1


놀런 부쉬넬(Nolan Bushnell)

대표작 :

놀런 부쉬넬(Nolan Bushnell)

놀런 부쉬넬은 '비디오 게임의 아버지'라는 영예로운 칭호를 가진 게임 개발자인데요. 패미컴의 닌텐도 이전에 게임 시장을 이끌었던 미국 아타리社 의 창립자로도 유명하답니다. 하지만 그가 비디오 게임의 아버지가 된 데에는 정작 다른 중요한 이유가 있죠.


아타리 Atari

바로, 세계 게임 역사상 가장 유명한 게임이라고 단언할 수 있는 '퐁'! 단순한 탁구 슈팅 게임이라고 할 수 있는데, 1972년 출시된 최초의 상업용 비디오게임으로 그야말로 어마어마한 인기를 끌었답니다. 


퐁의 성공은 오락실을 탄생시켰고, 가정용 퐁 게임기도 기록적인 판매량을 올렸었다고 해요. 당시, 미국 최고의 레저였던 볼링장의 인기가 주춤하기도 했었다는데요. 퐁 마니아였던 애플의 창립자 스티브 잡스와 스티브 워즈니악이, 퐁의 후속작 '브레이크아웃(벽돌깨기)'를 만들기도 했었답니다.


퐁 Pong arcade game퐁 오락기


미야모토 시게루(Shigeru Miyamoto)

대표작 : 동키콩, 슈퍼마리오, 마리오 카트, 젤다의 전설, Wii 스포츠, Wii Fit

미야모토 시게루(Shigeru Miyamoto)

무슨 말이 더 필요할까요? 마리오의 아버지, 게임계의 신적인 존재이자, 닌텐도의 살아있는 전설. 그 어떤 수식어도 아깝지 않을 위대한 게임 제작자! 닌텐도가 곧 미야모토 시게루이고, 미야모토 시게루가 곧 닌텐도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지 않나 싶네요.


동키콩 Donkey Kong 1981신화의 시작 '동키콩'

장난감을 만들고 싶어 닌텐도 입사를 했지만, 단순 잡무를 주로 했었는데요. 사내 공모전에서 만화 '뽀빠이'에서 모티브를 얻은 게임 아이디어가 채택이 되었고, 이는 미야모토 시게루의 신화가 시작되는 '동키콩'의 탄생(1981년)으로 이어졌답니다.


슈퍼 마리오 Super Mario Bros 1985세상에서 가장 유명한 게임 시리즈

이후, 동키콩의 점프맨을 '마리오'로 탈바꿈하여 1985년 새롭게 세상에 내놓은 '슈퍼마리오 브라더스', 1986년 액션/어드벤쳐/RPG/퍼즐을 모두 아우른 '젤다의 전설'로 그는 게임계의 월트 디즈니가 되었고, 수많은 게임 개발자들에게 영감을 주었답니다.

 

젤다의 전설 Legend of Zelda 1986젤다의 전설 1

게임이 남녀노소를 아우르는 문화 콘텐츠로 발전한 데에는 미야모토 시게루의 공을 빼놓을 수가 없는데요. 환갑이 지난 지금도 여전히 닌텐도의 핵심 개발자로 활동하고 있으며, 글로벌 히트로 닌텐도를 부활시킨 닌텐도DS와 닌텐도Wii도 그의 작품이었답니다.


위 핏 Wii Fit게임으로도 운동을 할 수 있다!


존 카맥(John Carmack)

대표작 : 울펜슈타인 3D, 둠, 퀘이크

존 카맥(John Carmack)

존 카맥은 오늘날 가장 인기있는 게임장르 중 하나인 FPS게임의 아버지이자, 온라인 멀티플레이 모드를 최초로 도입한 천재 게임 제작자인데요. 다른 게임 제작자들과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프로그래밍 능력에 좀 더 특화된 인물이랍니다. 그리고 매우 젊었죠.(1993년 둠을 출시할 때, 겨우 23세)


울펜슈타인 3D wolfenstein 3D 1992울펜슈타인 3D

천재 프로그래머가 으레 그러하듯이(?) 괴팍한 면도 있었는데요. 어린 시절 컴퓨터를 구하려고 사제폭탄을 이용하려 했다가 소년원에 1년간 수감되었던 일화는 매우 유명하죠. 하지만 그의 천재성은 멘토이자 동료였던 존 로메로를 만나면서 게임 분야에서 본격적으로 발휘되기 시작했답니다.(이드 소프트웨어 탄생의 계기)


둠 1 Doom 1993둠 1

1992년 FPS게임의 효시이자, 최초의 1인칭 슈팅게임 '울펜슈타인3D'으로 게이머들을 충격에 빠뜨리더니, 1년 후 '둠'으로 게이머들을 열광시켰죠. 특히, 데스매치 모드라는 최초의 온라인 대전 시스템은 오늘날 온라인게임의 발판이 되었답니다. 존 카맥의 FPS는 1996년 '퀘이크'로 정점을 찍었는데요. 이는, 최초의 풀3D PC게임이었어요.


Quake Trailer (1996)


알렉세이 파지노프(Alexey Pajitnov)

대표작 : 테트리스

알렉세이 파지노프(Alexey Pajitnov)

1984년 구소련의 과학 아카데미 소속의 29살 프로그래머 알렉세이 파지노프는 20세기 최고의 비디오 게임으로 두고두고 회자될 퍼즐게임 '테트리스'를 탄생시켰답니다. (최고의 자리를 놓고 '슈퍼 마리오'와 각축)


최초의 테트리스 First Version Tetris최초의 테트리스

테트리스는 가장 많이 이식된 게임과 가장 많은 아류작이 나온 게임으로 기네스북에 등재되기도 했는데요. 알렉세이 파지노프는 '펜토미노'라는 퍼즐보드게임과 수족관에서 가자미와 넙치 등이 헤엄치는 모습 및 바닥에 내려앉는 모습에서 영감을 얻었었다고 해요.


펜토미노 퍼즐 Pentomino Puzzle[itsbetterhandmade.com]

알렉세이 파지노프는 정작 개발자로서의 저작권을 제대로 행사하지 못했었는데요. 저작권의 개념이 희미한 시기이기도 했고, 그가 구소련 정부 소속 신분이라는 점도 한몫했죠. 공중에 붕 떠있던 테트리스의 저작권은 1996년에야 그에게 되돌아왔지만, 이미 너무 늦어 실상 큰 돈을 만지진 못했다고 해요.


패미컴 테트리스 NES Tetris패미컴 버전 테트리스


타지리 사토시(Satoshi Tajiri)

대표작 : 포켓몬스터 시리즈

타지리 사토시(Satoshi Tajiri)

현재 지구촌을 들끓게 만들고 있는 포켓몬스터의 아버지는 과연 누구일까요? 그는 바로 타지리 사토시인데요. 포켓몬스터의 명성에 비하면 상대적으로 덜 알려진 사실 같아요. 그는 아스퍼거 증후군(자폐증의 일종)을 딛고 일어선 놀라운 상상력을 가진 게임 제작자랍니다.


게임보이 포켓몬 Pokemon gameboy 1996[giphy.com]

곤충채집을 유난히 좋아했었던 타지리 사토시의 어린 시절 경험은 포켓몬스터 기획의 밑바탕이 되었다고 해요. 그렇게 1996년 탄생한 '포켓몬스터 적. 녹'은 처음엔 기대와 달리 저조한 판매량 이었는데요. 닌텐도의 미디어 믹스 전략으로 반전의 계기가 만들어졌죠.


포켓몬 애니 Pokemon anime

만화 연재, 애니메이션, 음식, 캐릭터 상품, 카드 등 전방위적인 프로모션은 일본을 넘어 전 세계적인 붐으로 이어졌답니다. 지금의 포켓몬스터는 게임을 넘어 하나의 사회문화 콘텐츠가 되었는데요. 타지리 사토시는 현재 개발 일선에서 물러나 게임 프리크의 사장으로서의 직무에 집중하고 있다고 하네요.


포켓몬 카드 Pokemon trading card포켓몬 트레이딩 카드 [sonichu.com]


.

.


[내용 전문은 멜로요우's 도서관 네이버 포스트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네이버 스타에디터 멜로요우▲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빌 로퍼(Bill Roper) : 스타크래프트, 워크래프트, 디아블로

☆코지마 히데오(Hideo Kojima) : 메탈기어 시리즈, 스내쳐, 폴리스너츠

☆사카구치 히로노부(Hironobu Sakaguchi) : 파이널판타지 시리즈, 로스트 오디세이, 크로노 트리거, 라스트 스토리

☆게이브 뉴웰(Gabe Newell) : 하프라이프, 카운터 스트라이크, 팀 포트리스, 포탈, 레프트 4 데드

☆스즈키 유(Yu Suzuki) : 행온, 스페이스 해리어, 아웃런, 애프터 버너, 버추어 파이터, 쉔무

☆나카 유지(Yuji Naka) : 소닉 더 헤지혹 시리즈, 판타지 스타 온라인

☆이와타니 토루(Toru Iwatani) : 팩맨

☆마르쿠스 페르손(Markus Persson) : 마인크래프트


[내용 전문은 멜로요우's 도서관 네이버 포스트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네이버 스타에디터 멜로요우▲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onion02.tistory.com BlogIcon 까칠양파 2016.09.06 11:17 신고

    하하하~ 엄마들에겐 공공의 적일 거 같네요. ㅎㅎㅎ

    Delete Reply
  3. Favicon of http://somdali-photo.tistory.com BlogIcon 솜다리™ 2016.09.06 11:25 신고

    게임개발자...

    게임만 생각했지...개발자는 뒷전이였는데...^^

    Delete Reply
  4. Favicon of http://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2016.09.06 14:17 신고

    ㅎㅎ 게임 개발자의 두뇌는 아주 비상하겠죠.
    덕분에 여럭 만나보고 갑니다.

    Delete Reply
  5. Favicon of http://blog.morakmorak.com BlogIcon 모락한의원 2016.09.06 17:31 신고

    처음 보는 개발자도 만든 게임을 보니깐 아~ 하게 되네요~ ㄷㄷㄷ

    Delete Reply
  6. Favicon of http://cbdok.tistory.com BlogIcon 명태랑 짜오기 2016.09.06 18:53 신고

    테트리스 게임을 열심히 했던 기억이 나네요.
    게임을 개발한 사람들은 정말 대단해 보입니다^^

    Delete Reply
  7. Favicon of http://gothink.tistory.com BlogIcon 개인이 2016.09.06 20:52 신고

    게임 관련 포스팅을 계속하시네요 ~ 볼 때마다 디테일해서 놀라고 갑니다 ^^

    Delete Reply
  8. Favicon of http://taejusoul.tistory.com BlogIcon SoulSky 2016.09.07 04:52 신고

    개인적으로 문명이랑 포켓몬 만든 사람들이 정말로 대단하다고 느껴요 ㅎ

    Delete Reply
  9. Favicon of http://moldone.tistory.com BlogIcon 몰드원 2016.09.07 06:51 신고

    게임 개발자의 잘 보고 가네요

    Delete Reply
  10. Favicon of http://ptjey.com BlogIcon 비키니짐(VKNY GYM) 2016.09.07 09:04 신고

    오~~ 저도 아는게임이 몇개 있네요. ㅎㅎ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Delete Reply
  11. Favicon of http://ustyle9.tistory.com BlogIcon U스타일 2016.09.07 09:04 신고

    이제는 우리나라 사람들이 등장할 차례이겠네요.~

    Delete Reply
  12. Favicon of http://bbshinny.tistory.com BlogIcon Shinny 2016.09.07 12:03 신고

    다시 게임 하고 싶어지게 만든 포스팅이네요 ㅋ

    Delete Reply
  13. 댄의원 2016.09.07 14:33 신고

    게임개발에 대한 심오한 글이네요
    게임개발에도 엄청난 노고가...잘보고갑니다

    Delete Reply
  14. Favicon of http://realog.net BlogIcon 악랄가츠 2016.09.07 22:08 신고

    저의 히어로들이네요! ㅎㅎㅎ

    Delete Reply
  15. Favicon of http://blog.playmovie.net BlogIcon 플레이무비 2016.09.08 09:54 신고

    재밌게 했던 게임들도 몇몇 눈에 보입니다^^
    테트리스를 정말 재미있게.. 광(?)적으로 했던 생각이...ㅎㅎ

    Delete Reply
  16. Favicon of http://uiouio.tistory.com BlogIcon 상어사냥 2016.09.09 13:40 신고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하고 즐거운 하루 되세요~

    Delete Reply
  17.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6.09.09 14:25 신고

    햐!
    이런 세계적인 게임 개발자 덕분에 전세계인들이
    즐길수 있는 게임의 세계를 만날수 잇었군요..
    근데 우리나라 사람이 하나도 없어 아쉬움이
    있기도 하구요..
    덕분에 정말 귀한 자료들 잘보고 갑니다..
    즐겁고 행복한 주말 되시기 바라면서..

    Delete Reply
  18. Favicon of http://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6.09.09 20:53 신고

    게임에 관심이 없으니,,,
    암튼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저녁 보내시고 주말과 휴일도 멋지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

    Delete Reply
  19. Favicon of http://schna1.tistory.com BlogIcon 슈나우저 2016.09.10 15:08 신고

    대표 개발자분들을 따로 알아보기에는 처음이네요ㅎ
    눈에 익는 게임도 많고, 대표작들이 정말 어마어마하네요!

    Delete Reply
  20. Favicon of http://prolite.tistory.com BlogIcon IT넘버원 2016.10.26 03:10 신고

    아 그래서 게임이 재밌었군요.^^
    게임 개발자들에게 따봉을 날립니다.^^

    Delete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