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도스의 거상

세계 7대 불가사의는 역사적으로 기적적이라는 말로 밖에 표현할 수 없는 경이로운 건축물들을 말한답니다. 여러분 모두 단편적으로는 하나씩 알고 있으리라 생각되는데요. 세계 7대불가사의는 시대에 따라 작가에 따라 수시로 달라졌었답니다. 때문에 종종 사람들마다 말하는 것이 다른 것을 보셨을 겁니다. 심지어 만능의 지식인에서 조차도..

 

고대의 세계7대불가사의

멜로요우 도서관에서는 그리의 시인 안티파트로스가 말한 가장 보편적으로 인정받는 고대의 7대 불가사의를 기준으로 설명하려고 합니다. 페루의 마추피추, 중국의 만리장성, 요르단의 페트라도 불가사의로 널리 알려졌지만 이들은 신(新) 7대 불가사의에 속해요. 애초에 7대 불가사의한 경이로운 건축물을 말하기 시작했던 건 고대 그리스 사람들이었거든요.

 

마우솔로스 영묘마우솔로스 영묘 대영박물관마우솔로스 영묘 흔적

7. 할리카르나소스 마우솔로스 영묘

페르시아 제국 카리아의 총독 마우솔로소와 그의 왕비이자 누이인 아르테미시아 2세가 안치된 높이 50m, 둘레 125m 어마어마한 규모를 자랑하는 무덤입니다. 소아시아의 할리카르나소스에 위치해있었고, 단순히 그 규모를 넘어서서 아름다운 조각상과 정교한 장식들이 고대의 7대 불가사의로 불려지게 만들었다고 합니다. 지진으로 파괴되어 현재는 그 흔적도 찾기 힘들지만 대영박물관에 그 일부의 조각상과 장식들이 남아있다고 하네요. 

 

아르테미스 신전아르테미스 신전 흔적 아르테미스 신전 문

6. 에페소스 아르테미스 신전

그리스 신화의 달, 사냥, 야생동물, 처녀를 상징하는 여신인 아르테미스에게 B.C. 550년경 바쳐진 신전으로 소아시아의 에페소스 지역에 있었습니다. 최대규모는 길이 137m, 너비 69m, 높이 18m, 127개의 기둥을 갖추었었고 바다에서 10Km 밖에서도 보였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페르시아와 인도에서 까지 참배를 왔을 정도로 당시에 명성이 자자했지만  A.D. 401년 마지막으로 파괴되었다고 합니다. 지금도 그 흔적들을 통해서 당시의 대단했던 모습을 유추할 수 있다고 하네요.

 

"나는 전차를 위한 길이 나 있는 바빌론의 높이 치솟은 성벽을 보았고, 알페우스가 세운 제우스 신상, 공중정원, 태양의 거상과 수많은 노동력으로 지은 높은 피라미드와 거대한 마우솔로스의 묘를 봤었다. 그러나 내가 구름위에 치솟은 아르테미스의 집을 보았을 때, 그들 다른 불가사의들은 그 빛을 잃었다. 그리고 나는 말했다. 보라, 올림푸스를 빼면 어떤 장대한 것에도 태양이 비추지 아니하였구나" -고대 그리스의 시인 안티파트로스

 

바빌론 공중정원바빌론 공중정원 중세삽화바빌론 공중정원 고대삽화

5. 바빌론 공중정원

어릴 때 이름만 듣고서 공중에 떠있었던 정원이라고 생각했던 건축물인데요. 실제로는 높이 105m에 달하는 피라미드형의 정원으로 멀리서 보면 마치 공중에 떠 있는 것처럼 보였다고 해서 이런 이름이 붙었다고 합니다.(당시 기술로 어떻게 그 높이까지 물을 끌어올렸을까요?) 이 경이로운 공중정원은 B.C. 600년경 신바빌론 왕국의 네부카드네자르 2세가 척박한 기후에 적응하지 못한 왕비 아뮈티스를 위로하기 위해 만들어졌다고 하니, 역사상 가장 낭만적인(?) 이벤트가 아니었을까 싶네요. 지금은 바그다드 교외에 약간의 흔적만 남아있다고 합니다.

 

올림피아 제우스상올림피아 제우스신상

4. 올림피아 제우스상

B.C. 435년 고대 그리스의 명조각가 페이디아스에 의해 올림피아의 제우스 신전안에 만들어졌다고 합니다. 좌상임에도 불구하고 높이가 13m에 달해 신전을 가득채우는 그 웅장한 위엄이 이루 말할 수 없었다고 하네요. 헬레니즘시대와 로마시대에 세계 각지의 순례자들이 끊이지 않았다고 해요. 제우스상은 비잔틴제국의 황도 콘스탄티노플로 옮겨졌지만 대화재로 지금은 전혀 그 모습을 볼 수 가 없답니다.

 

"그의 왼손에는 상아와 황금으로 만들어진 승리의 여신이 있고, 오른 손에는 신중의 왕을 의미하는 권장이 갖가지 금속으로 새겨져 있으며, 거상 위에는 그의 독수리가 앉아 있다. 제우스의 샌달은 그의 옷과 마찬가지로 황금으로 만들어졌다. 그의 옷에는 동물과 백합이 새겨져 있으며, 권좌는 황금과 귀한 보석 및 상아로 장식되어 있다" -고대 그리스의 여행자 파우사니아스

 

기자 피라미드 스핑크스기자 피라미드기자 피라미드 트랜스포머

3. 기자 피라미드

고대의 세계 7대 불가사의 중 가장 오래되었으며(B.C. 2,500년대), 가장 유명하고, 유일하게 남아있는 건축물입니다. 이집트의 파라오 쿠푸의 무덤으로 추정되며, 높이 약 147m, 밑변이 약 230m 에 달하는 정말 어마어마한 규모를 자랑하죠. 약 230만개의 석회암과 화강암으로 만들어졌고 가장 큰 돌의 무게는 50톤, 평균 2.5톤이라고 하네요. 돌을 운반한 것에서 부터 쌓은 것까지 동원되었을 노동력과 과학적인 건축기술에 혀를 내두를 수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설마.. 트랜스포머에 나온 것 처럼 정말로 외계의 첨단과학기술로 만들어진 건 아니겠죠?ㅋ

 

파로스 등대알렉산드리아 등대고대 알렉산드리아 파로스등대

2. 알렉산드리아 파로스 등대

파로스 등대는 본래 고대 그리스에서 꼽는 7대 불가사의에 속하지 않았지만 6세기경에 바빌론 성벽(이슈타르의 문)을 대신해서 속하게 된 사연이 있답니다. 고대 최대의 항구 중 하나였던 알렉산드리아에 인근한 파로스섬에 B.C. 250년대 지어진 등대로, 하얀 대리석으로 높이 130m에 3층으로 이루어져 알렉산드리아 항을 천년이 넘는 시간동안 밝혀왔지만, A.D. 14세기에 지진으로 무너지고 맙니다. 파로스는 그리스, 프랑스, 이탈리아, 불가리아, 포르투갈, 루마니아, 스페인 등에서 등대라는 말의 어원이 될 정도로 큰 영향을 끼쳤답니다.

 

로도스 거상로도스 거상 약탈로도스 거상 흔적

1. 로도스 거상

지중해의 로도스섬을 중심으로한 도시국가연합이 B.C. 300년경 마케도니아의 침공을 무찌른 기념으로 전쟁장비를 팔아 높이 33m의 청동으로 된 태양의 신 헬리오스를 본따 항구 입구에 거상을 세웠다고 합니다. 문제는 지진으로 고작 56년만에 넘어지고 말았다는 것인데, 무너지고 나서도 그 조각들만으로도 명물로서 널리 알려졌다고 하네요. 이 무너진 거상의 조각들은 A.D. 654년 이슬람세력이 침범하여 거상을 약탈할 때까지도 남아있었다고 한답니다.(이 때 운송에 동원되었던 낙타가 무려 900여 마리;)

 

고대에서 중세에까지 이 거상이 항구입구에 양 다리를 벌리고 서있고 그 사이로 배들이 지나다녔다고 믿어져 왔었는데, 현대에 와서는 항구의 입구 크기를 고려하면 높이만 최소 120m가 되어야 함을 볼 때 기술적으로 불가능 하다는게 정설로 받아들여지고 있답니다. 로도스의 거상은 현재에도 그 혼(?)이 이어져 오고 있는데, 그게 바로 자유의 여신상이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5.06.13 22:14 신고

    앞으로 하나씩 여행을 갈 수만 있다면 좋겠는데요 좋은 정보가 여행의 목표를 잡게 하는데요,,

    Delete Reply
  2. Favicon of http://dietx.tistory.com BlogIcon 다이어트X 2015.06.14 17:26 신고

    볼때마다 경이로운 건축물들 입니다.

    Delete Reply
  3. Favicon of http://cbdok.tistory.com BlogIcon 명태랑 짜오기 2015.06.14 18:36 신고

    정말 불가사의한 건축물들이네요
    어떻게 그시대 그런 건축물들을 지었을까요?
    즐거운 시간 되세요

    Delete Reply
  4. Favicon of http://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5.06.14 21:42 신고

    제가 역사와 신화에 약해서인지...많은 것들이 생소하군요.
    세상엔 정말 알아야할 것들 많이 있네요 ^^;

    Delete Reply
  5. Favicon of http://moldone.tistory.com BlogIcon 몰드원 2015.06.15 06:56 신고

    고대의 건축물 너무 신기하네요

    Delete Reply
  6. Favicon of http://realog.net BlogIcon 악랄가츠 2015.06.15 07:38 신고

    분명 다 방문한 여행자들도 있겠죠? ㅎㅎㅎ
    저는 살면서 반타작이라도 했으면 좋겠네요! ㅋㅋ

    Delete Reply
  7. Favicon of http://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5.06.15 07:55 신고

    볼 때마다 신비롭게 느껴지는 건축물들입니다.
    좋은 소개 잘 읽고 갑니다.
    새로운 한 주 활기차게 시작하세요^^

    Delete Reply
  8. Favicon of http://mefungii.tistory.com BlogIcon 멜옹이 2015.06.15 09:41 신고

    7대 불가사의 건축물 잘 알고 가네요^^

    Delete Reply
  9. Favicon of http://www.freedomsquare.co.kr BlogIcon FKI자유광장 2015.06.15 11:01 신고

    죽기전에 한 곳이라도 가봤으면 좋겠네요! ^^;

    Delete Reply
  10. Favicon of http://photostory2016.tistory.com BlogIcon 달빛천사7 2015.06.15 12:03 신고

    여기에 나온곳이나 살아가면서 한번씩 다 가보면 좋을텐데여 ㅎㅎ

    Delete Reply
  11. Favicon of http://ggng2.tistory.com BlogIcon 헬로끙이 2015.06.15 15:59 신고

    볼때마다 참 신기한것 같아요 ^^
    사진들을 보니 옇애가고싶어지네요 ~

    Delete Reply
  12. Favicon of http://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2015.06.16 07:43 신고

    인간의 힘이란 대단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Delete Reply
  13. Favicon of http://cbdok.tistory.com BlogIcon 명태랑 짜오기 2015.06.16 09:38 신고

    정말 불가사의함이 느껴지네요.
    지진으로 많이 사라져버렸음이 아쉽습니다^^

    Delete Reply
  14. Favicon of http://miml.tistory.com BlogIcon 세이렌. 2015.06.16 11:45 신고

    옛날 기술로 저런 건물을 지은게 놀랍긴하네요 ㅎ^^

    Delete Reply
  15. Favicon of http://fuente.tistory.com BlogIcon 목요일. 2015.06.16 16:24 신고

    이런데 여행가면 재밌을 것 같네요 ㅎㅎ

    Delete Reply
  16. Favicon of http://moldone.tistory.com BlogIcon 몰드원 2015.06.17 06:16 신고

    한번 더 보니 정말 신기롭네요

    Delete Reply
  17. Favicon of http://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5.06.17 11:46 신고

    또다른 불가사의..이야기는 안해주시나요? ㅎㅎ
    좋은 하루되세요~

    Delete Reply
  18. Favicon of http://e-notebook.tistory.com BlogIcon 나프란 2015.06.19 22:27 신고

    블로그의 디자인도 새롭고
    포스팅 역시 특이하고 재밌네요.
    불가사의 건축물! ㅎㅎ

    편안하고 즐거운 금요일 밤 보내세요~~ ^^

    Delete Reply
    • Favicon of http://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5.06.21 07:53 신고

      블로그 방문감사드려요 ~ ㅋ 캐릭터도 새롭게 그리고 저희 블로그만의 특성을 살려보려고 해요ㅋ
      잼있게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좋은 주말보내세요 ~ ㅋ

      Delete
  19.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5.06.22 17:16 신고

    세계에는 이렇게 불가사이한 건축물들이 지금도 신비감을 느끼게 하는 것 같습니다..
    좋은 자료 잘보고 갑니다..

    Delete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