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의 미스테리 음모론 비밀 결사 단체

계사에서 언제나 빠지지 않는 주제 중 하나가 세상을 움직이는 '보이지 않는 손이 있다'는 건데요. 진실일지, 거짓일지는 오직 그들만 알고 있겠지만 언제나 그럴듯한 내용으로 우리의 흥미를 자극하죠. 이번엔 세계의 미스테리 음모론의 대상으로 이야기되는, 비밀 결사 단체들을 소개해볼까 해요.



해골단(Skull and Bones)

Skull-and-Bones-symbols[whowhatwhy.org]

Skull-and-Bones-George W. Bush 해골단원 조지 W. 부시 [thefreethoughtproject.com]
1832년 설립된 해골단은 미국의 명문 예일 대학교 학생들의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매년 15명의 최고 엘리트만 가입시킨답니다. 부시 부자 대통령과 윌리엄 하워드 태프트 3명의 미국 대통령을 배출하는 등 정재계 고위직 권력의 산실이죠. 활동이나 목표는 철저한 비밀!


프리메이슨(Freemasonry)

Freemasonry-symbols[mysticurious.com]

Freemasonry-initiation[wikipedia.org]

프리메이슨은 이신론, 계몽주의, 박애주의를 지향하는 일종의 친목 단체인데요. 공식 기록으로는 1717년 영국에서 첫 등장했답니다. 솔로몬 신전의 석공들에서 스스로의 기원을 찾고 있는데, 종교적인 성향 때문에 역사적으로 정통 가톨릭 교회와 많이 부딪혔죠. 이 때문에 비밀 결사적인 성격을 띄게 되었다고 해요. 


세계의 미스테리 음모론의 대표적인 비밀 결사 단체이지만, 현재는 공개적으로 회원들을 모집하는 등 개방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답니다. 대표적인 인물들로 조지 워싱턴, 윈스턴 처칠, 모짜르트, 괴테, 몽테스키외 등이 있죠. 


벌링던 클럽(Bullingdon Club)

Bullingdon-Club-history[historycollection.co]

1780년 설립된 벌링던 클럽은 영국의 명문 옥스포드 대학교 상류층 학생들 중 상위 1%의 남자만 가입 가능한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난폭한 음주 등으로 평판이 썩 좋지는 않답니다. 이는 영화 '라이엇 클럽(2015)'에 잘 드러나죠. 


하지만 역사적으로 영국의 왕족, 귀족, 정재계 유수의 인물들이 해당 클럽 출신이었다는 점을 상기해보면, 겉으로 드러나지 않는 무언가의 비밀이 숨겨져 있는 것은 아닐까요? 최근 영국의 총리가 된 보리스 존슨도 바로 이 벌링던 클럽 출신!


템플기사단(Knight Templar)

knight-templar-symbols[forbiddensymbols.com]

Graves-of-Knights-Templar-Temple-Church 템플 기사단의 무덤, 템플 교회 [wikipedia.org]

템플기사단은 1118년 십자군 전쟁 때 성지 순례자를 보호하기 위해 설립된 기사 수도회였는데요. 가톨릭 세계 전역에 요새를 건설하는 등 엄청난 부와 권세를 누렸죠. 그만큼 각종 루머(그 유명한 성배전설 등)도 많았고, 결국 프랑스왕 필리프 4세에 의해 이단으로 몰려 수천명의 단원들이 화형당한 끝에 결국, 1312년 해산되고 말았답니다.


중세시대 최대의 권력을 누렸던 템플기사단의 갑작스런 몰락은 성지의 비밀 혹은, 보물과 관련하여 많은 의혹과 음모론을 낳았는데,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다빈치코드'도 그 중 하나죠.


황금여명회(Hermetic Order of the Golden Daw)

Rose Cross of the Golden Dawn[wikipedia.org]

Hermetic-Order-of-the-Golden-Dawn-history [brewminate.com]

황금여명회(황금새벽)는 19세기 말 영국에 존재했던 오컬트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마법, 점성술, 연금술, 주술, 카발라 등을 집대성한 종교 교단의 성격을 띄면서 근대 서양의 신비 단체 중 정점에 위치했었답니다. 현대에 들어와서도 황금여명회의 후계를 자칭하는 단체들이 등장하고 있죠.


빌더버그 그룹(Bilderberg Group)

Bilderberg-Group-Chart-Show[truth11.com]

Bilderberg-Group-Global-power[occupy.com]

빌더버그 그룹은 1954년 설립된 서방 세계의 정재계, 왕실 관계자 등 극소수의 권력 엘리트들의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매년 100여 명의 회원들이 정기적으로 고급 호텔에서 정기적으로 모임을 가지지만, 회의 내용은 절대 노출하지 않는답니다. 덕분에 '세계의 그림자 정부'라 불리며, 현대 세계의 미스테리 음모론의 소재거리 중 하나가 되었죠.


일루미나티(Illuminati)

The-Owl-of-Minerva-Illuminati-symbols [wikipedia.org]

Illuminati-History-Secret-Societies [metanetworks.org]

일루미나티는 1776년 독일에서 설립된 급진적인 계몽주의 사상을 가진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당시 유럽의 왕정과 가톨릭 교회 등 기득권 세력을 부정하려는 듯한 모습을 띄기 시작했고, 결국 1785년 이단으로 낙인찍혀 공식적으로 해체되었답니다. 


하지만 이후에도 프랑스 대혁명에 영향을 끼치는 등 오늘날까지도 막후에서 신세계 질서를 조장하고 있다는 의심을 받고 있죠. 세계의 미스테리 음모론에 빠지지 않고 언급되는 가장 유명한 비밀 결사 단체랍니다.


오푸스 데이(Opus Dei)

Opus-Dei-symbols[wikipedia.org]

Opus-Dei-first-years[stjosemaria.org]

오푸스 데이는 1928년 스페인에서 설립된 '하느님의 사업'이란 뜻의 가톨릭 교황청에 소속된 성직자치단인데요. 매우 보수적인 성향으로, 교황청의 개방적인 노선과 반대편에 서있답니다. 


스페인과 라틴아메리카에서의 강력한 영향력, 1982년 교황 요한 바오로 2세 공인 이후의 특혜, 고행과 엄격한 위계주의, 비밀주의 등으로 음모론의 대상이 되었는데요. 소설 '다빈치코드'의 악역으로 등장하며 세계적으로 유명세를 떨쳤었죠.


로마클럽(Club of Rome)

Club-of-Rome-symbols[wikipedia.org]

Club-of-Rome[clubofrome.org]

로마클럽은 1968년 설립된 세계의 환경과 인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연구 단체인데요. 전세계의 학자, 정재계 인사 등이 전지구적인 문제를 토론하며 문제 해결에 힘쓴다고 하는데... 세계의 혼란을 오히려 조장하여, 자신들이 구원자로서 합법적으로 세계의 부를 독점한다는 음모론적인 시각이 있답니다. 대표적인 예가 지구 온난화 부풀리기 의혹이죠.


단결 혹은 죽음:흑수단(Уједињење или смрт)

Уједињење или смрт[wikipedia.org]

Уједињење или смрт[udruzenjecetnika.blogspot.com]

단결 혹은 죽음:흑수단은 1901년 세르비아 왕국군 장교들이 설립한 민족주의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발칸 반도에 흩어져있는 모든 세르비아인들을 통합하려는 목적을 가지고 활동하였으며, 결국 제1차 세계대전의 방아쇠가 된 '사라예보 사건'(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 황태자 부부 암살)을 일으켰답니다. 사후, 이들은 세르비아의 국민 영웅이 되었죠.




백련교(白蓮敎)

White-Lotus-Society-symbols[steopathe-nguyen-buu.fr]

White-Lotus-Society-history[pinterest.com/ Ziwei Xu]

백련교는 12세기 이후 중국 송·원·명·청나라에 걸쳐 이어진 민간 종교인데요. 불교의 미륵사상에서 기원하여 부조리한 세상을 개벽한 이상향을 지향하였는데, 이는 반체제적인 비밀 결사 단체의 성향으로 이어졌답니다. 원을 몰아내고 명나라를 세운 주원장이 바로 백련교도로 출발하였었고, 청의 쇠퇴를 가져온 백련교도의 난을 일으키기도 했었죠. 


시온수도회(Priory of Sion)

Priory-of-Sion-symbols[worldtruth.tv]

Leonardo-da-Vinci-Priory-of-Sion's-Grand-Master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정말 시온수도회 그랜드 마스터? [wikipedia.org]

시온수도회는 1099년 초대 예루살렘왕에 의해 설립된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프랑크 왕국의 메로빙거 왕조(5~8세기)를 재수립하는 것이 목적이었다고 하는데, 예수와 막달라 마리아의 후예(성혈)를 지키기는 것이 숨겨진 대의라고 한답니다. 여기에는 레오나르도 다빈치, 아이작 뉴턴 등의 회원들이 있었죠. 이 시온수도회를 모티브로 한 소설이 바로 '다빈치코드'!


하지만 시온수도회를 처음 세상에 알린 프랑스의 피에르 플랑타르의 주장은, 여러 날조 행위 등으로 인해 신빙성이 크게 떨어지고 말았죠. 즉, 존재 자체가 거짓일 확률이 높다는 것...;


장미십자회(Rosicrucians)

Rosicrucians-symbols[history-forum.ru]

Rosicrucians[wikipedia.org]

장미십자회는 17~18세기에 걸쳐 유럽에서 활동한 신비주의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마법과 연금술 등을 연구하였으며, 인간의 본연의 영성을 추구하는 반가톨릭적인 교리로 정통 가톨릭 교회에 경계의 대상이 되었답니다. 하지만 특권층에만 독점되던 전문지식을 공유하는 등의 모습으로 당시 엄청난 반향을 일으켰고 그 유명한 철학자 데카르트도 접촉을 시도하기도 했었죠. 


쿠 클럭스 클랜:KKK단(Ku Klux Klan)

Ku-Klux-Klan-symbols[wikipedia.org]

Ku-Klux-Klan-ceremony[wikipedia.org]

KKK단은 1865년 미국 남북전쟁 이후 탄생한 인종차별주의 극우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극렬한 백인우월주의로 지향했으며 테러와 폭력행위를 일삼았죠. 총 3차례에 걸친 해체와 재결성이 이어졌는데, 과거에 비해 세력이 약해지고 활동도 얌젼해졌다고는 하나, 지금에도 엄연히 존재하고 있답니다.


시카다3301(Cicada 3301)

Cicada-3301-symbols[wikipedia.org]

시카다3301은 2012년 처음 등장하여 수수께끼의 퍼즐을 내는 웹 상의 비밀 결사 단체인데요. "고도의 지능을 가진 사람을 모집한다"는 이름으로 복잡한 암호를 담은 퍼즐을 제시한답니다. 워싱턴포스트에서는 미해결로 남은 인터넷 미스테리 중 하나로 꼽기도 했죠. 


퍼즐을 풀었다고 주장하는 사람은 실재하고 시카다3301에 가입을 했다는 사실도 알려지긴 했지만, 이 단체의 정체와 목적에 대해선 여전히 추측만 무성하답니다. 그야말로 21세기가 낳은 현재 진행형 세계의 미스테리 음모론인 셈이죠.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이청득심 2019.07.30 10:56 신고

    답방왔습니다^^
    학창시절 많이 읽었던 내용입니다.
    특히나 프리메이슨은 궁금해서 이후에도 관련 서적을 많이 읽었던 생각이 납니다..ㅎ
    즐거운 하루 되세요~

    Delete Reply
  3. 『방쌤』 2019.07.30 16:45 신고

    신기한 단체들이 정말 많이 있네요.
    제가 아는건 2-3개가 전부,,^^
    재밌게 읽었어요~

    Delete Reply
  4. 후미카와 2019.07.30 17:01 신고

    정리를 꽤 많이 해주셨어요 ㄱㅅ 다빈치코드에서 응?? 하던 단체 였어요.

    Delete Reply
  5. 큐빅스™ 2019.07.30 22:23 신고

    흥미로운 이야기네요~^^

    Delete Reply
  6. pennpenn 2019.07.31 07:12 신고

    우와! 이런 자료를 어디서 가져 왔는지 모르겠지만
    정말 어마무시합니다.
    대부분 모르는 단체들이로군요.

    7월의 마지막 날입니다.
    수요일을 잘 보내세요.

    Delete Reply
  7. 휴식같은 친구 2019.07.31 09:44 신고

    들어본 명칭이 없는걸 보니 비밀조직 맞네요.ㅎ
    어마무시한 조직들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Delete Reply
  8. * 춘호의 여행일기* 2019.07.31 15:28 신고

    15개의 비밀결사단체들에 대해서 처음 알게되었는데 흥미롭네요.
    알려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기분좋은 수요일 되세요.

    Delete Reply
  9. PinkWink 2019.08.01 14:42 신고

    신기하네요... 하나씩 찾아보고 싶어지는데요 ㅎㅎ

    Delete Reply
  10. 청결원 2019.08.01 15:59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가네요
    장마 끝 무더운 날씨 시작이네요 건강유의 하시고 좋은 하루 보내세요~

    Delete Reply
  11. 라디오키즈 2019.08.01 16:11 신고

    오컬트, 음모론 이런거 참 좋아합니다.ㅎㅎ
    ...대부분은 그들의 주장을 믿지 않고 그냥 흥미거리로만 보지만, 종종 찾아볼 정도로 좋아해요. 그래서 그런지 소개하신 것 중에 상당수는 저도 잘 아는 것들이네요.ㅎ

    Delete Reply
  12. GeniusJW 2019.08.02 19:20 신고

    정말 다양한 결사단이 있네요,
    잘 보구 갑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Delete Reply
  13. kangdante 2019.08.03 07:41 신고

    세계 어디에나 저들만의 리그를 즐기는 단체들이 많겠지요
    비빌결사대 단체들 또한 그 무리 중 하나일 것 같아요
    잘 보고 갑니다..

    Delete Reply
  14. 꿈꾸는 에카 2019.08.04 00:10 신고

    프리메이슨이랑 일루미나티는 너무나도 유명한 조직이죠. 평소 미스테리 설명하시는 유튜브를 많이 보는데 미스테리한 조직들은 봐도봐도 신기하더라구요~

    Delete Reply
  15. 잉여토기 2019.08.04 08:36 신고

    전세계적으로 비밀 결사 단체가 뻗어있네요.
    미국 대통령을 3명이나 배출한 해골단이라는 단체도 있군요.

    Delete Reply
  16. 유하v 2019.08.04 12:58 신고

    프리메이슨과 일루미나티는 많이 들어봤네요ㅋ 비밀결사단체가 실제로 있다니 궁금하네요ㅋ

    Delete Reply
  17. 야리짠 2019.08.05 11:58 신고

    앗 뭔가 티비프로그램 서프라이즈에 나올 법한 이야기들이네요^^ ㅎㅎ

    Delete Reply
  18. 애리놀다~♡ 2019.08.09 11:56 신고

    이제는 비밀단체라기 보다는 너무나 잘 알려져 있어서 자기네가 특별히 선택한 자들이 모여
    귄력/부를 지속적으로 유지하는 단체로 변한 게 다 맞는 듯 해요.
    해골단, 프리메이슨, 일루머나티는 템플 기사단과 다 연결 또는 이 단체를 기원으로 하고 있다고들 보더군요.

    Delete Reply
  19. Zoom-in 2019.08.09 16:58 신고

    프리메이슨이 제일 익숙한 이름이네요. 음모론 늘 흥미롭지요.
    잘 보고 갑니다.

    Delete Reply
  20. Deborah 2019.11.19 13:02 신고

    와 몰랐던 비밀단체가 많네요.
    때로는 무섭게 다가옵니다.

    Delete Reply